문재인 정권, 백두칭송 한다는 친북좌익 세력까지 출현 자유게시판




최근 극좌파 성향의 문재인 정권이후, 남북정상회담을 치루더니 이제는 서울

광화문에 백두칭송위원회라는 북한 독재자를 찬양하는 친북 단체까지 등장하

고 말았다.

 

백두를 칭송한다는 의미 자체가 친북이 아니고선 설명이 되지 않는다. 이건

도덕적으로 용납할수 없는 행위다. 북한은 6.25 전쟁을 일으켜 민족을 학살

했으며 그런 정권의 수괴의 일가가 바로 북한의 김정은이다.

 

보통 독일에서는 히틀러 나치를 찬양하면 구속당한다고까지 하는데 한국에

서는 지나치게 정치권력의 눈치만 본다. 한국에선 예컨데 종북이 대통령이

되면 종북행위도 정당화되는거 같아 안타깝다. 이건 마치 나치 전력자가 정

권을 잡아 신나치단체가 활보하는것과 다를베가 없다.

 

더구나 일부 반미단체 수괴들은 맥아더 장군의 동상을 불태웠다고까지 알려

져있다. 전쟁때 인천상륙작전으로 나라를 지켜준 영웅을 비난하는건 쓰레기

같은 것들이 아닐수 없다.

 

그리고 인터넷 나무위키에 따르면 "종북"이라는 말은 정치권에 처음 등장했

다고 하는데 "2001년 사회당 원용수 대표가 민주노동당 권영길 대표의 통합

논의 제안에 '민중의 요구보다 조선노동당의 외교정책을 우위에 놓는 종북

세력과 함께 당을 할 수 없다.'고 응수한 것이 시초" 라는 것이다.


그러니까 북한의 수괴인 김정은의 답방 시도 자체가 북한의 대남정책, 종북이

라는 의미와 일맥상통하게 된다. 따라서 백두칭송은 종북이라고 볼수 있다.

 

박정희 전 대통령이 70년대에 새마을 운동으로 먹여 살려놓았더니 기껏 한다는

짓거리가 민족을 학살한 전범 일족을 찬양하다니 말이다.

 

일부 더불어민주당의 추종자들은 인터넷에서 박근혜 대통령이 김정일을 찬양

하는 편지를 썼다고 주장하고 있으나, 지금 문재인의 하는 행태를 보면 판문점

에서 USB 메모리까지 건네주는등, 일반인이었다면 간첩혐의로 구속되었을만

한 수상한 행동을 서슴치 않고 있다.

 

독재자인 북한의 김일성과 김정일, 김정은이 대한민국을 위해서 해준일이

뭐가 있나? 더구나 문재인은 지난 방북당시 북한의 세습독재를 찬양하는 발언

까지 저질렀다고 알려져 있다.  이게 바로 문재인 정권이 종북 매국노라는 의

심에서 피하기 어려운 부분이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