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J의 햇볕정책을 계승하겠다는 문재인 정권 자유게시판




오늘자 언론들의 뉴스를 보면, 현직 정권의 수장인 문재인

대통령이 DJ추도식에 참석하여, DJ 정권의 햇볕정책을 계

승하겠다는식의 발언을 한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김대중 정권의 햇볕 정책은 실패한 정책이었음이 밝

혀졌다. 햇볕정책에서의 햇볕이란 말 자체가 이솝우화를 빗

대어 만든 말로, 북한을 상대로 햇볕을 강하게 쪼이면, 북한

이 스스로 외투를 벗는다는 뜻으로 남북간에 평화가온다는

어처구니 없는, 전임 좌익 정권이 내세웠던 통일 정책의 터

무늬 없는 망상이었다.

 

오히려 김대중 정권의 햇볕정책의 결과는 북한의 핵무기 개

발이라는 평화를 파괴하는 현실을 가져다 주었을 뿐이다.


진정으로 DJ를 위한다면, 햇볕정책의 용도페기를 공식 선언

해야 한다고 생각마저 든다. 그것이야 말로 정의가 승리하는

길이라고 보고 있다.

 

그리고 김대중 정권이 북한에게 따뜻한 햇볕을 쪼여준 결과

따스함을 느낀 오히려, 북한은 외투를 벗고 평화로써 화답을

한게 아니라, 외투속에 핵무기라는 거대한 칼을 꺼내들고

망나니의 춤을 추고 있다.

 

그런 개망나니 짓을 하고 있는 북한과 더불어 똑같이 춤을 추

자는것과 다를베 없는, 문재인 정권의 햇볕정책의 계승이야

말로 대북 경각심을 후퇴시키고, 해치지는 않을까 걱정된다.

 

지금의 북한은 군사적 대치 상태인 적국, 그리고 민주주의를

정하는 세습 독재 집단이다. 더구나 북한은 사회주의라는

단일 사상을 북한 동포들에게 강요하며, 사상의 자유를 억압

고 있다. 문재인 정권이라면, 이젠 안보 뿐만이 아니라, 북

한이 반민주적인 체제라는 점도 앞으로는 인식을 해주었으면

생각도 들고 있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