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방송 파업 관련, 문화일보 기사를 읽고. 자유게시판



오늘 문화일보 기사를 읽어 보니, MBC 방송의 파업이 정당하다는

법원의 판결을
담은 내용이 소개되었다. 기사를 읽어본 감상평을

적어 본다면 다음과 같다.




해당 내용을 보도했던 다른 언론들의 보도들까지 함께 읽어본 바

에 의하면, 공통적
으로 공정방송을 이유로 파업하는건 정당하다는

게 판결의 이유라고 한다. 방송과
언론의 파업은 민주적 기본질서

를 유지하는 것이고, 공정방송을 이유로 파업을 하는
건 정당하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그러나 해당 사건을 보도한 문화일보 기사에 의하면, 일부 파업참

가자들이 파업
과정에서 경영진에게 물리력을 행사하거나 구성원

의 명예를 훼손하는 등 징계사
유가 인정되지만....갈등의 요청을

해결하기 위해 감안해야 한다는 판결의 내용이
덧붙여졌다는 것이다.




그런데 다른 일부 언론들은, 문화일보처럼 이런 내용을 싣지 않고

앞뒤 내용을 짤
라먹는 이상한 행태를 보이고 있어, 뭔가 문제가 있

다고 느껴진다.




그리고 문화일보 기사를 읽은 내용을 그대로 해석해 보면, 방송사

의 파업은 정당했
고, 파업에 따른 징계도 무효가 되지만, 방송 파업

의 과정이 일부는 깨끗
하지는 않았다는것을, 법원이 인정했다는 뜻

으로 봐야 한다.




그리고 방송의 공정성과 불공정성은 어쨌거나, 사람의 주관적인 입

장이 들어갈수
밖에는 없다고 생각한다. 예를 들어, 내가 불공정을

느낀다고 생각한다고 해서,
다른 사람들까지 불공정하다고 느끼는

것은 반드시 아니라고 생각이 든다.



그리고 방송의 파업으로 인해, 우리 시청자들이 TV를 볼수 있는 권리

는 누가 보
장하나? 방송은 시청자를 위해 존재하는 것이라고 생각이

든다. 국가의 존재
이유도 국민 때문이듯이 말이다.




그리고 해당 방송사는 전국민이 시청하는 TV 방송사다. 그리고 수년

전에 광우병 
파문으로 큰 논란을 일으켰다. 아무리 방송의 공정성을

논한다고 해도, 바로 몇년
전까지 광우병 파문을 일으켰다면, 자체적

인 반성으로 하고, 문제가 있어도 조용히
처리해야 할 필요가 있었다

고 생각이 드는데, 이건 아니라고 생각이 들었다.




그리고 방송과 언론의 파업이란게, 민주적 기본질서를 유지할려고

그런 고귀하고 순결하신, 헌법 수호의 의무까지 부여된다면, 시청자들

의 따가운 비판도 당연히 감내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 이 게시글을 작성하는데 참고가 되었던 언론기사들 링크 입니다 ※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21&aid=0002184340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6&oid=009&aid=0002532810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6&oid=021&aid=0002086203